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

메인 컨텐츠

소장품 이미지
다음
Oidoidoido(white) 다음 소장품 이미지
Digital Wall
파브리지오 플레시Fabrizio Plessi
2021
Video installation (LED flat screen), sound
60×100 cm (4)
소장위치 세화미술관

파브리지오 플레시는 이탈리아 출신으로 세계적인 비디오아트 선구자 중 한 사람입니다

그에게 예술은 움직임’입니. 작가는 작업 초기부터 을 주된 작업의 소재로 삼아왔는데, 1960년대와 1970년대를 거치면서 액션 아트와 개념미술을 추구하는 동안에도 물은 주요한 작업의 원천이 되었습니다. 그는 이라는 소재를 영화, 퍼포먼스, 조각, 설치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작품으로 구현합니다. 특히 1974년에 <물의 일대기>라는 비디오 작업을 시작하면서 이후 비디오는 작업의 핵심 매체가 되었습니다. 1980년대에는 나무, , 대리석 같은 자연적인 소재를 결합하여 확장된 비디오 설치작업을 보여주었는데, 이러한 작업 중 하나인 <로마>(1987)도큐멘타8에 출품하면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습니다. 기술이 급속도로 발전하면서 플레시의 작품도 이에 발맞추어 변화하였습니다. 근래에는 전자 장비와 조각적인 요소를 결합한 기존의 작업 방식 대신에 스크린만을 사용해서 조금 더 간결한 비디오 설치 작품을 보여주고 있으며, 2015년 이후에는 미니멀한 경향을 보여주는 작품으로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고 있습니다.

2021년에 제작된 <디지털 월>4대의 직사각형 기하학적인 스크린 구성 속에서 사방으로 물이 튀는 형상을 볼 수 있는 작품입니다. 살아 움직이는 듯한 물의 활동성은 사실상 인공이라는 제약 속에서 이루어진 것이지만, 그 경계조차 가늠할 수 없게끔 시선을 끌어당깁니다. 이처럼 작가는 물의 자연적 활동성을 인공적인 스크린에 담아냄으로써 실재보다 더 생생한 허상을 표현하고 있습니다.

QUICK